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배 불러서 후퇴

profile
로건
🚨 주의사항 네 확인했습니다. 
🚨 주의사항2 네 주의하겠습니다. 

그렇게 또 부산을 찾은 로건..

일 마치고 저녁을 먹으러 여기 저기 살펴보다가,

함께간 일행에게 뭐먹고 싶냐고 물어보니, 3대 통닭을 건론함.

그래서 바로 달려간 부산의 "거인통닭"

 

이미 난 먹어봤고, 인근 통닭집도 여러 번 들러봤기에 상황에 대해 간단히 설명을 했다.

거인통닭은 웨이팅이 심할 수 있으니, 만석에 웨이팅이면 인근 통닭집으로 가자고..

(찾아가니, 실내는 이미 만석, 밖에는 웨이팅 중)

 

그래서 자연스럽게 부평 통닭집으로 스윽~

 

 

image.png.jpg

 

 

image.png.jpg

 

소주1, 맥주1 과 반반치킨으로 스타트!

들이 다 못먹고 양념만 남음.

 

술자리 횟수도 많이 줄였고, 양도 많이 줄인 탓에, 맥주 반병 (2잔 정도)으로 먹었는데,

먹다보니, 2차 걱정 됨. (너무 많이 먹으면 2차의 진가를 발휘하지 못하니..)

 

그렇게 또 적당히 먹는다고 먹었는데, 배가 부르네..(실패각인가..)

남은 건 포장해서 들고, 2차로 고고씽.

 

 

image.png.jpg

예전에 소개했던 광복동 뒷골목의 수복센터.

어김없이 스지 오뎅탕을 주문하고 소주 1병 주문.

역시는 역시였고, 튀긴 치킨의 느끼한 속을 달래 주는 시원하고 깔끔한 국물...캬~

(반쯤 먹고 나면 국물 리필을 해주면서 다시 데워주는데 청양고추도 물어보고 넣어준다.)

 

image.png.jpg

 

그런데 치킨으로 불러진 배가 부담스러워서 다 먹지 못하고 남겨버리는 참사.

(둘다 잘 먹는 스타일인데, 음식을 남기다니!!!)

 

점심으로 먹은 치즈 돈까스, 그리고 저녁에 닭튀김.. 

느낌함의 연속이라 소화시간이 길어서 일까, 그렇게 순서 잘 못 정했음을 인정하고 물러났다.

 

숙소에 와서 소화제 한알 먹고, 바로 이른 취침..컥!

Profile
로건
다음 계급까지 6,718 남음
13,282 / 20,000
16%
헤이 브로
울프코리아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4
  • BSH777
    2022.10.08

    치킨이 완전 옛달 치킨 버전이네 브로 상당히 맛있어보인다 밑에 있는 것도 멋있어보이고 소주랑 맥주가 그냥 술술 넘어가겠어 브로

  • BSH777
    로건
    작성자
    2022.10.08
    @BSH777 브로에게 보내는 답글

    안주빨을 너무 세워서 배불러서 많이 못 먹었다는... 스지 오뎅탕집을 먼저 갔어야 했는데, 순서 조절 실패.. ㅠ ㅠ

  • Madlee
    2022.10.08

    스지 오뎅탕이 더 끌리는구만 ㅎㅎ

     

    옛날 통닭은 딱 한조각에서 세조각까지만 인정이고 나머지는 느끼해져...어쩔수없는거 같아

     

    닭고기살에 기름이 들어가서..느끼해짐 ㅠㅠ

     

    하지만 스지오뎅탕은 정말 시원해보이는군 ㅎㅎ

  • Madlee
    로건
    작성자
    2022.10.09
    @Madlee 브로에게 보내는 답글

    간판에는 60년 전통이라고 적혀있지만, 70년 다 되어가는 오래 된 곳.

    젊은이들 뿐 아니라 나이 지긋하신 분들이 늦은 밤에도 끊임없이 찾아오는 이유가, 저 스지 오뎅탕 때문..^^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