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혼자 놀기...절대 어렵지 않아요..(송대말 등대 해변 #2)

profile
로건
체크사항 남자의 감성이 담긴 여행기 
도시(City) 경주 감포 

 

image.png.jpg

 

흐리고 빗방울 떨어지던 날씨는 거짓말처럼 사라지고,

일어나니 무척이나 맑은 하늘...

 

인근 펜션 커피숍에서 모닝 커피 한잔 주문하고, 전날 어두워서 보지 못한 경치 감상.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이런 독특한 구조는 일제 강점기 때 물고기를 가둬두기 위해 인공적으로 콘크리트를 바위섬과 이어서 그렇다고 한다.

 

이른 아침부터 물놀이를 시작한 사람들..

 

맑은 물을 보고 있자니, 나도 풍덩 뛰어 들고 싶었지만, 아직 아침도 먹지 않아서

체력 소모가 큰 물놀이를 하기엔...음...

일단 먹고 뭐든 시작하자싶어서 근처 점찍어 둔 식당으로 출발!!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보통과 곱빼기가 동일한 가격.

얼마전 까지만해도 6,000원이었다는데, 7,000원으로 인상.

 

가격과 맛 둘다 좋다!!!

뜨끈한 육수도 맛있고, 물밀면의 시원한 국물도 맛있었다.

오전 9시부터 영업을 시작하는데, 아침부터 찾는 이들이 나 말고도 계속 있었다는..

(나름 맛집으로 인정 받고 있는 곳이다)

 

image.png.jpg

 

다시 해변으로 이동... 소화도 좀 시키고, 차량 내부 청소도 할 겸...

 

어..? 그런데 차들이 많이 몰려든다...

사람들도 여기저기 자리를 잡더니 금새 해변은 파라솔과 그늘막으로 덮히고...

 

스노쿨링 장비는 챙겨왔지만, 하고 나면 샤워하고 젖은 옷 챙기기 귀찮아서 살짝 고민 중이었는데,

맑은 바닷물을 보고 있자니, 들어가고 싶어졌다.

"그래 올 여름 마지막 물놀인데... 한번 들어가보자..여기 또 언제 올지도 모르는데.."

 

이미 차들은 좁은 도로에 주차가 다 되어 있고, 오가는 차들로 해변도로는 이미 엉망진창...

좀 떨어진 곳에 주차를 하고 작은 가방하나 챙겨 들고 송대말 등대로 총총총...

 

입수전에 둘러본 송대말 빛 체험관.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image.png.jpg

 

이 해변의 가장 취약점 화장실!!

이 전시관에 화장실(매우 깨끗)이 있지만, 안내 내용대로 물놀이 후 사용은 금지!

 

(인근 작은 수퍼에서 운영 중인 화장실 : 1,000원)

 

그렇게 나도 입수 전 전시장을 둘러보고 화장실 사용 후에 본격적인 물놀이!!

 

image.png.jpg

 

점심시간이 가까워질 수록 사람들이 많아졌다.

한 시간 정도 쉬지 않고 스노쿨링하고, 동네 수퍼 (샤워 4,000원)에서 샤워하고...

차로 돌아갈 때쯤은 위 사진의 세, 네배 정도의 사람들이...

 

(물고기도 많고, 성게, 전복 등도 많다. 마을 주민들의 공동 어장인걸로 아는데, 함부로 채위시 문제 될 수있음)

(스노쿨링 하면서 물고기는 많이 봤어도, 이날 ㅅㄲ 오징어무리는 처음 봄)

(고프로를 하나 사야하나.. 매년 여름 생각만함)

 

스노쿨링 컨디션 : 매우 좋음. 스노쿨링 성지라고 불릴만 함.

화장실만 해결된다면, 캠핑 장소로도 매우 좋을 듯...

(언제나 쓰레기와 뒷처리는 기본 매너!!)

 

image.png.jpg

 

그렇게 개운하게 샤워를 했지만,더운 날씨에 땀은 금방 나고...

차로 돌아가는 길에 잠시 그늘에 앉아서 수퍼에서 사온 아이스크림 먹으면서 멍 때리며 음악 듣기도 해 줌..

혼자 놀아도 할 건 다함..

 

 

 

 

Profile
로건
다음 계급까지 7,560 남음
1,012,440 / 1,020,000
24%
헤이 브로
울프코리아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9
  • Madlee
    2022.08.15

    바닷물 색깔이 완전 들어가고 싶게 만드는구만!!

     

    사람 많은거와 화장실 문제만 빼면 완벽한 곳이구만!!

  • Madlee
    로건
    작성자
    2022.08.15
    @Madlee 브로에게 보내는 답글

    그 점이 너무 아쉽네.. 가족과 함께 간다면 화장실 때문에라도 민박은 꼭 잡아야 할 듯...

    그런데, 저기 한번만 갈 것 같진 않을 정도로 매력적인 곳...^^

  • NEO
    NEO
    2022.08.15

    한국도 생각보다는 좋은 스노쿨링 스팟들이 많네.

     

    동해바다는 확실히 바다색도 맑고 예쁜거 같아.

     

    잘 봤어 브로! 몸 건강하게 힐링 좀 하다 와.


    p.s : 남자의 여행기 게시판은 예전과 달리 규정을 조금 완화했어. 조금 편하게 브로의 글들을 올려도 괜찮아.

  • NEO
    로건
    작성자
    2022.08.15
    @NEO 브로에게 보내는 답글

    오~ 남자의 여행기 게시판!!

    규정이 완화 되었다고 하니까, 또 여행 가고 싶어짐..ㅎㅎㅎ

    한때 서해와 남해를 줄기차게 가곤 했는데, 역시 물은 동해가 더 맑은 듯...^^

  • 닌자
    2022.08.16

    나도 언젠가는 스노쿨링 배워보고 싶네.

    로건브로가 다니는곳은 물도 맑고 사람들도 적어서 스노쿨링하기엔 딱 좋은것 같아.

  • 닌자
    로건
    작성자
    2022.08.16
    @닌자 브로에게 보내는 답글

    중국집 옛날식 볶음밥 지도와 한적한 스노쿨링 명소 지도를 완성해서 울코에 배포하고 싶은 마음임...^^

  • 로건
    닌자
    2022.08.16
    @로건 브로에게 보내는 답글
  • 요우
    2022.08.20

    우와...

    해변 보면서 우리나라라는 생각을 못했네?

    브로는 정말 멋찐곳을 다녀왔구나!!


  • 요우
    로건
    작성자
    2022.08.20
    @요우 브로에게 보내는 답글

    내년 여름을 기약하며, 올 여름 마지막 스노쿨링을 저기서..^^

    또 아름다운 가을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네..^^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용량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 글쓰기 +60(x4배) / 글추천 받음+6 (x2배) / 댓글 +4(x2배)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