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대구 -> 서울) 나홀로 국토대장정 7일차

5인궁
🚨주의사항 ⚠️게시판 규정 미준수 시 울프캐시 차감 및 회원강등 
체크사항 1 여행/업체 사진을 7장 이상 사용했습니다 
체크사항 2 본문 내용이 충분합니다 

안녕하세요 어제는 부상으로 일정을 취소하고 하루 쉬었습니다 오늘은 과연 어떠러나요

 

출바알~

 

aede60097d95e5554162c881d5366d95.jpg
테이프 다 떨어져서 어제 약국에서 스포츠 달라해서 샀는데 약사님이 압박붕대를 주셨네요 ㅠ

포장이 그럴듯해서 저도 속음 (2개 7000원 ㅡㅡㅜ) 

정식 명칭은 키네시오 테이프라고 하나봅니다


eb52d68f0029932891c849b1dab0e8a9.jpg
청명한 하늘

일요일이라 약국들 문 닫아서 테이프 구매 실패

 

테이핑을 안해서 불안하지만 그래도 하루 푹 쉬어서 그런지 발이 가볍네요 왼발 엄지에 시큰한 느낌은 있지만 심하지 않습니다


5456f975f789ca177400ddc54f57e6d8.jpg

8555de8659d84a3dbb316a6541ec5046.jpg
생기길 좋은 일!!


411d6867f1546c68214b010763fec6fa.jpg
푸르른 풀밭


f4a0edf2673581e78e9bff5281414716.jpg
잠깐 쉬며 레쓰비ㅋㅋ 인부 분들이 왜 일하다 마시는지 알 것 같은 기분


3ad9eb9dece672459be3f7ec401cae6f.jpg

3a3a5da5fc75bb1f54633c82f809d892.jpg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jpg

3abf216abcbcff7f4cb25eea714d6ad5.jpg

b12e10fd35728d24bee4667ccf7d430e.jpg
발이 가벼우니까 주변 풍경이 눈에 많이 들어오더라구요 햇빛은 쨍쨍한데 바람이 많이 불어서 시원했습니다

 

걷는 길에 심심해서 2년만에 대학 동기한테 전화를 해봤습니다 다행히 반갑게 맞아주더라구요

 

연락 안한 사이 친구는 학교를 자퇴하고 하고 싶었던 연기를 하려고 다시 뮤지컬과를 들어갔더라구요 살도 많이 빼고 열심히 사는 것 같아서 참 멋졌습니다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_3.jpg

 

전 있잖아요 배우가 되고 싶었습니다

 

고등학생 시절에는 일반고 다니면서 준비를 못해서 서울에 있는 학교가서 학원다녀야지 했다가 서울에 있는 학교는 가보지도 못하고 지방대에 갔고 편입 어설프게 준비했다가 제대로 시험도 못 쳐보고..

 

관심도 흥미도 없는 수업 억지로 들으면서 졸업하고 생각하자 졸업해도 충분히 할 수 있을거야 같은 막연한 생각만 갖고 있었습니다. 자신감도 없고 겁만 많아서 돈이 부족하니 제대로 배워본 적이 없어서

 

 

그런거니 이 핑계 저 핑계대며 부딪혀보지도 않고 지금은 군대도 안간채 24살이 되었네요 

 

친구 통해서 주변 사람 이야기도 들었고 친구가 조언도 응원도 해주었는데 나만 빼고 다들 열심히 꿈을 찾아 가는 것 같아 머리만 되레 복잡해집니다

 

이 여정도 생각을 정리하고 원하는 것을 찾고자 떠났는데 아직까진 여전히 잘 모르겠네요 그래도 친구랑 오랜만에 전화하니까 너무 좋았습니다

 

 

올해 가장 말을 많이한 것 같네요 한시간 반 가량 통화했는데 발 아픈지도 배고픈 지도 모르고 시간이 금방 가더라구요

 

저는 친구들한테 밥 먹었냐 오늘 뭐하냐 같은 사소한 연락을 안 하는 스타일입니다 만나면 같이 잘 노는데 굳이 용건 없이는 연락 안해서 대학 동기들도 연락 좀 하고 살아라고 말했었는데

 

생각해보니 결국엔 이렇게 걸으면서 전화할 친구 한 명 없더라구요 어렸을 때 좀 더 적극적으로 사람들에게 다가가고 이성도 만나보고 할 걸 스스로에게 미안한 마음이 들었습니다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_1.jpg
사족이 길었네요 시간 가는 줄 모르고 도착한 휴게소에서 라면 세트 5000원 

배는 별로 안 고팠는데 앞으로 식당이 없는 것 같아서 


d649e4dd71048aceb4ba881b6556d098.jpg
휴게소 앞 뱀장어

개들이 쳐다만 보면 짖어서 짜증났는데 얘는 미동도 없었음


49ea732bed5cd00fc8caf4fa646a7ec5.jpg
멀리 보이는 물가
 

 

dc037772018e9b361c69bb0570be319e.jpg
자전거 타신 분들이 많이 지나가시더라구요 지나가실때마다 인사해봤습니다 ㅋㅋ받아주시는 비율은 반반 정도


51076267b2c09fcd6b41b22bc02e219c.jpg

49283f6de7d3dd23bd79b6d82664d527.jpg
탁 트인 벌판 오늘은 발도 안 아프고 너무 기분이 좋았습니다~


c6a7972247915b266638405bc967785c.jpg
알바트로스 발견 짱 큼
(약혐) 애벌레 사진 있음

 

 

 

 

 

 

c7ea48f8d6bb94b0cc1cc5e690c951ba.jpg
길 지나면서 슥 봤는데 나뭇잎이아니고 애벌레? 들 더라구요 길가 나무에 죄다 다닥다닥

으~ 모자에 떨어졌을까봐 계속 확인하면서 걸음


eaaa4e97d9d77b2a91c6fe124ce4d6b3.jpg
영롱한 색깔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_2.jpg
마법의 성을 지나 느플 건너~ 어두운 동굴 어쩌구


988e07206cd071205564b7b0941658cd.jpg
항상 숙소가 가까워지면 이런 평지가 나오는 듯?


66a68a14720c5e6ca202004c98a69be9.jpg

a437008545ef59a2c3bfcb914cd986b3.jpg
날씨 너무 좋았네요 ㅎㅎ


ef7d0c82954bdb82747ed8da5cb73526.jpg
오늘은 수다 떨면서 걸어서 그런지 6시 예상했는데 1시간 반이나 일찍 도착했네요 굿굿 

 

근데 체크인시간(4시) 지났는데 청소가 안 됐다네요 

기다리고 있는데 멀뚱멀뚱 서있게 하다가ㅡㅡ 다른 방으로 내줌

 

82c38be6fd444c9133d138fd77e90f6d.jpg
근데 욕조가 박살나있음 ㅋㅋㅋ 아

 

fccc732e3cdc5f62a592fffb4508aa70.jpg

fc78059d984388b1a91740ef87102f9e.jpg
저녁은 문경 약돌 돼지고기 삼겹살 목살 1인분씩 각 12000원 삼겹살 맛있었고 목살은 제가 못 구워서 그런지 겉은 다타고 속은 잘 안 익음 ㅜ 된장찌개도 시켰는데 조금 별루였음

 

이번에 처음으로 혼고기 해봤습니다 ㅋㅋ 근데 저 다 먹을때까지 손님이 안와서 뻘쭘했음


6dfaa7f8d11ae58b811b3c51407b6a61.jpg
디저트로 아이스크림까지

 

요즘 미쳤는지 돈을 너무 막쓰네요 제가 

내일부터는 좀 아껴봐야겠습니다 사실 잘 몰?루

 

긴 글 읽어주셔셔 감사합니다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3
  • 닌자
    2022.05.30

    발이 나아져서 그나마 다행이네^^

    식사도 잘 챙겨먹고 푹 쉬길바래~

    그런데 욕조는 좀 그렇네;;

  • Miner
    2022.05.30

    늦지 않았어 브로.

    그래도 20대 초반.

    무엇을해도 도전해볼수 있는 시기라서.

    군대도 뭐 정답은 없으니;

    29살에 입대한 친구도 봤었는데..ㅋ

    끈기있게 목표를 달성해 나가는 MZ친구들도

    요즘 보기 힘든현실에 브로는

    뭘해도 성공할 가능성이 보이는것 같아 ㅎㅎ

  • 데릭
    2022.05.30

    오늘은 걷기 스토리보다는 브로의 이야기가 많이 있었네.. 난 군대가서 경계근무 서면서 이런 저런 생각들을 많이 했었는데... 그런 갱각들이 스스로를 좀 더 나은 길로 이끌어주는 원동력이 될꺼야..!! 화이팅!

🔥 글쓰기 +60(x4배) / 글추천 받음+6 (x2배) / 댓글 +4(x2배)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