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목포,서울] 먹기 위한 맛기행

건브로
🚨주의사항 ⚠️게시판 규정 미준수 시 울프캐시 차감 및 회원강등 
체크사항 1 여행/업체 사진을 7장 이상 사용했습니다 
체크사항 2 본문 내용이 충분합니다 

안녕하세요.  처묵처묵 싸돌아 다니고 왔습니다. 

 

 

 

20220328_131749.jpg

 

 

 

안동역 왔는데 주변에 밥집도 없고 허허벌판 이네요 ㅎㄷㄷ..

 

 

 

 

20220328_131822.jpg

 

 

 

어짜피 체류가능시간 30분 정도라 그냥 밥은 포기하고 역에서 대기. 안동역 카페 피규어들이 ㅎㄷㄷ....

 

 

 

 

 

20220328_160346.jpg

 

 

 

청량리 돌아와서 평냉 한그릇. 이젠 이집도 만원 이네요....어휴 물가 갈수록 오르는데 월급은 그대로네. 

 

여전히 다른 평냉집하고 다르게 짭짤한 육수...음 그러고 보니 종로3가 냉면집 안가본지도 오래됐네... 

 

 

 

 

 

20220329_092630.jpg

 

 

 

다음날은 SRT 타러 왔습니다. 

 

 

 

 

20220329_121529.jpg

 

 

 

는 또 목포길래 뼈해장국 이나 갈려다 다른데도 한번 뚫어봐야지 싶어서 이것저것 검색하다가...

 

 

 

 

 

20220329_122621.jpg

 

 

 

중깐 이라는걸 먹으러 와봤습니다. 저도 처음 들어봤네요. 중화루 간짜장 이라는 의미라나. 원조 중깐 중국집 가보니 거기는 사람 미어터져서 다른데로 왔습니다.

 

 

 

 

 

20220329_124225.jpg

 

 

 

야채랑 고기들을 잘게 조사놔서(!?)그런지 유니짜장 느낌 나네요. 면이 보통 짜장면과 다르게 가락국수 같이 얇은것도 특징 입니다.

 

계란 반숙에 비벼먹으니 이건 이거 나름대로 특이한 맛이네요.

 

 

 

 

 

20220329_124743.jpg

 

 

 

는 먹다보니 느닷없이 탕수육이랑 짬뽕도 서비스로 주심....오오오 이러고 다합쳐서 8천원 오오오

 

 

 

 

20220329_182840.jpg

 

 

 

그리고 목포 하면 역시 새우바게트. 

 

 

 

 

20220330_123109.jpg

 

 

 

전날에 호남선을 탔으니 이번엔 경부....타고 다시 붇싼으로. 뭔가 익숙해 보인다면 착각 입니다(?)

 

 

 

20220330_115306.jpg

 

 

 

 

도착 예정시간 보다 10분 먼저 쌔려밟고 와주셔서 덕분에 체류가능시간 늘어나서 돼지국밥 모듬으로 한그릇 때려주고. 

 

 

 

 

 

20220331_150159.jpg

 

 

 

......는 다음날 또 목포와서 뼈해장국.....맑은 뼈해장국 서울에도 팔았음 좋겠네. 

 

 

 

 

 

20220401_105839.jpg

 

 

 

지방 싸돌아 다니다 이번엔 서울 이네요. 

 

 

 

 

20220401_134531.jpg

 

 

 

예전에 자전거 타고 가끔 먹으러 왔었는데 오랜만에 와보니 뭔가 추억보정이 사라진거 같아 아쉬운 함박스때끼....

 

 

 

 

 

 

 

 

20220405_142817.jpg

 

 

 

 

 

한동안 마트를 안와봤다가 간만에 와보니 요즘 맥주 특이한거도 많네요. 

 

 

 

 

 

20220406_142500.jpg

 

 

 

혼자 고기집 보다 난이도가 더 높다는(?) 혼자 뷔페 가기. 그러고 보니 뷔페 와본지 몇년만 인거 같네요.

 

 

 

 

 

 

20220406_143923.jpg

 

 

 

진짜 들어가기 전만 해도 메뉴 다 조져야지 본전 뽑는다 캬캬컄ㅋ캬 였는데 정작 두접시 먹고 쥐쥐....

 

아 지금 생각해보니 겁나 아쉽네...스프 맛있어서 클램차우더 신나게 퍼먹었더니 정작 메인음식은 재대로 손도 못댐...

 

 

 

 

 

20220407_132949.jpg

 

 

 

유게 공식 빵집

 

 

 

 

 

20220408_154836.jpg

 

 

 

이날은 바뻐서 점심 먹을 시간도 없다보니 그냥 간단하게 핫도그로.

 

 

 

 

20220408_183840.jpg

 

 

 

 

친구 와이프가 애 델구 친정으로 가버려서 친구 위로해 주러 왔습니다. 

 

 

 

 

 

 

20220408_184751.jpg

 

 

 

와이프랑 애를 한동안 못보게 되서 그런지 친구가 쓸쓸한 표정으로 자기가 고기 굽겠다고 하는군요. 자주 위로해 줘야 할거 같습니다.

 

 

 

 

20220408_193208.jpg

 

 

 

이글을 보면 모든 희망을 버려라 아쎄이!

 

 

 

 

 

20220408_202345.jpg

 

 

2차는 크툴루 샤브샤브. 봄이 제철인지 머리에 알도 가득차고 술술 들어가네요. 이제 슬슬 노상의 계절이 오는구나.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1
  • 불콩
    2022.04.28

    열차타고 잠깐잠깐 막간을 이용해서 맛집 탐방하는거 굿아이디어이다

    안동. 목포. 부산. 서울등 맛집만 골라서 다녀왔구나

🔥 글쓰기 +60(x3배) / 댓글 +4(x2배) / 글추천 받음+6(x2배)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