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중앙아시아] 우즈벡, 키르기스 여행기 -8-

토우지
🚨주의사항 ⚠️게시판 규정 미준수 시 울프캐시 차감 및 회원강등 
체크사항 1 여행/업체 사진을 7장 이상 사용했습니다 
체크사항 2 본문 내용이 충분합니다 
여행한 도시이름 키르기스 

a16711aa372a76b660b8f68b12d21a1dd686df32c18559

 

내 키르기스스탄 여행의 처음과 끝이라고 생각한 것이 바로 이식쿨 호수이다.

이식쿨 호수는 세계에서 티티카카호 다음으로 큰 산정호수이고, 풍경이 죽여줄것 같았다.

 

전편에도 말했지만 키르기스 여행에 대해 구체적인 계획은 아무것도 짜지 않았기에, 막연히 이식쿨 호수에 가겠다는 생각만 하고 있었다.

 

 

 

그런데 비슈케크 알라아르차에서 만난 키르기스 친구들한테 이식쿨 호수를 간다고 말하니까, 영 시큰둥한 반응을 보였다.

 

"이식쿨? 가서 뭐하려고?"

 

"그냥 생각한 건 없고, 이식쿨 호수를 보고 싶어서. 촐폰아타(Cholpon-Ata)가 이식쿨 호수 보는데 괜찮은 마을이라던데 거기 갈까 생각중임"

 

"지금은 겨울이라 이식쿨 호수 봐봤자 아무것도 할게없음. 원래 이식쿨은 여름 피서지이고 지금은 숙소 영업조차 아예 안할걸?"

 

"그러면 겨울에 이식쿨 근처에서 할 수 있는게 뭐있는데?"

 

"음... 스키? 너 스키탈 줄 암? 실상 스키말고 할 수 있는게 없음."

 

"나 스키탈줄 모르는데..." 

 

"그러면 이식쿨 갈 이유가 별로 없을걸. 유목민 체험 투어도 겨울이라 당연히 안할거임."

 

 

 

 

 

숙소로 돌아오고 이식쿨 근처에서 할 수 있는 것을 머리를 쥐어짜며 검색하다가, 

이식쿨 동쪽에서 가장 큰 마을 카라콜(Karakol)에서 멀리 안떨어진

 

카라콜제티오구즈(Jeti-Oguz)나 알틴아라산(Altyn-Arasan) 같은 곳에서 하는 트레킹이 괜찮다고 나와있었다. 

하지만 이런 한겨울에는 오프로드 4wd 차를 동원해야 겨우 마을에 도달할 수 있다고 한다.

 

결국 뭐가 되었든 일단 카라콜로 가기로 마음을 먹었다.

 

겨울 호수를 본건 2년전에 본 바이칼 호수로도 충분하다고 생각했고, 카라콜 정도 되는 도시를 가면 뭐든 할 수 있는게 있을거라고 생각했기에.

 

 

 

0490f719b0806df720b5c6b236ef203ebadfadb78d5bd2eb7f

 

카라콜에서 하루 묵고자 마음을 먹고 비슈케크 버스터미널로 향했다.

 

숙소에서 터미널로 가는 버스를 탔는데 얀덱스맵이나 2GIS 지도 어플에서 보여주는 버스 노선이 전부 틀린 노선이었다...

한참 헤매서야 간신히 버스터미널에서 버스를 탈 수 있었다.

 

 

 

 

0490f719b0806dfe20b5c6b236ef203ecb2b0b397315c85fad

 

비슈케크에서 카라콜까지 버스비가 3백솜(대충 5천원 이내)이고, 6시간 정도 소요된다.

길은 꽤 평탄하게 닦여 있어서, 느긋하게 갈 수 있었다.

 

 

 

 

0490f719b0806ef520b5c6b236ef203ebadc6f16196a4b8acc

 

이식쿨 호수로 접어들기 전 협곡을 지난다.

 

 

 

 

0490f719b0806ff620b5c6b236ef203ecf5be279eb422abf67

 

협곡 입구에 있는 휴게소에 잠시 정차

 

 

 

 

0490f719b0806ff720b5c6b236ef203e4844ad25aa1afef007

 

설산 사이로 화물열차가 지나간다

 

 

 

 

0490f719b0806ff120b5c6b236ef203e2bc79e2c2b0ad75aa6

 

결국 이식쿨 호수는 창밖으로 감상하기로만 했다

어짜피 호수가 너무 넓어서 사진으로 다 담기지도 않을거 같구

 

 

 

 

0490f719b08060f420b5c6b236ef203e033f64c2634345f69c

 

카라콜에 도착

 

 

 

 

0490f719b08060f220b5c6b236ef203ea821a873888250337e

 

카라콜이라는 마을은 후져보여도 트레킹이나 스키타려는 사람들이 많아서 꽤 숙소들이 많았다.

 

일단 호텔에 체크인하고 뭐할지 생각하다가 아크수(Ak-Suu)라는 마을에 온천이 하나 있다고 나왔다.

뭐 할거는 딱히 없고 온천이나 조져볼까 하고 마음을 먹었다.

 

 

 

 

0490f719b08061f520b5c6b236ef203ead2049b2c0f774a644

 

다음날 아침에 숙소에 아크수로 가는 택시 예약해달라고 부탁했다.

온천에 간다고 하니 택시기사한테 온천에 머무는 동안 기다려달라고 미리 알려주었다고 한다. 꽤 서비스가 괜찮았다

 

택시기사 양반은 꽤 나이가 있는 키르기스인 할배였는데, 자기 차가 기아 차라는데에 엄청 자랑스러워 하는 할배였다.

참고로 그 차는 너무 심하게 굴렸는데 속도 계기판이 아예 움직이지 않고 있었다...

 

 

 

 

0490f719b08061f320b5c6b236ef203e95312357b4aa4530ad

 

카라콜에서 20분정도 택시를 타서 아크수 마을의 온천에 도착했다.

아침10시에 도착해서 사람이 한명도 없었다.

 

 

 

 

0490f719b08168f620b5c6b236ef203e7975e7d7eaf78fc00d

 

온천의 규모는 딱 노천으로 있는 냉탕, 온탕, 열탕이 끝이었지만, 샤워실하고 탈의실같은건 그래도 제대로 갖춰져 있었다.

 

 

 

 

0490f719b08168f320afd8b236ef203e032ef546d9e94e62ab

 

참고로 카라콜은 이식쿨 호수 고산지대에 있어서 겨울이 겁나 추운 동네였다.

 

 

 

 

0490f719b08168f020b5c6b236ef203e6b9c30aa4b915fcf88

 

하지만 온천물은 겁나 뜨거웠다. 아무리 영하15도라도 물에 쭉 담그면 후끈후끈한게 신기하더라

온천물도 라돈 성분의 온천인가 해서 미끈미끈하고 아주 좋았다.

카라콜 근처에서 트레킹하고 피로 풀기에는 여기만한 데가 없을 듯 했다.

 

 

 

 

0490f719b08169f620b5c6b236ef203eef120809f5768e5a50

 

결국 카라콜에는 온천만 하고 돌아가는 셈이 되었지만, 온천 하나로도 충분히 만족한 여정이 되었다.

 

 

 

 

0490f719b08169f420b5c6b236ef203e5de4c3f0e38be6dfb3

 

이건 카라콜을 떠나기 전에 먹은 카자흐-키르기스 국수요리 베쉬바르막(Beshbarmak)이다.

같은 국수요리인 라그만과 다른 점은 고기가 엄청나게 들어가서 상당히 걸쭉하고 기름진 맛이 난다는 점

 

 

 

 

0490f719b08169f220b5c6b236ef203ea53852a4011c040aae

 

밥먹고 카라콜 버스터미널로 돌아갔다. 도착하자마자 버스기사가 빨리 타라고 채근을 해서 버스터미널 모습을 제대로 못찍음

 

 

 

 

0490f719b0816af520b5c6b236ef203eb7516739bccddf878e

 

한겨울에 와서 이식쿨 호수 찍먹하고 돌아가는게 너무 아쉬웠다.

 

키르기스스탄은 여름에 가는게 여러모로 좋은 것 같다. 여름에 이식쿨에서 수영도 하고 유목민 체험도 할 수 있고 할게 겨울보다 훨씬 많은 것 같다.

 

꼭 여름에 다시 가보고 싶다...

 

 

 

 

0490f719b0816bf620b5c6b236ef203e1655c699625cee1fce

 

막짤은 비슈케크 다른 숙소로 체크인해서 사먹은 키르기스 브랜디이다.

 

구소련권에선 포도 브랜디면 싸잡아서 '꼬냑'이라고 칭하더라. 맛은 동대문 러시아가게에서 사먹어본 아르메니아 브랜디보단 못하다.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2
  • 철원신문
    2022.05.15

    러시아 우즈벡 여행이라 참 대단하네요 브로

    남들이 많이 차지 않는곳을 여행한다는게 쉽지 않은데요 브로의 용기에 박수를 보냅니다

  • 도야지바
    2022.05.15

    평야가 엄청넓다 색다른 여행이 될거같은 곳들이네!

    경제적자유를 얻게된다면 여러나라를 여행가고싶다 ^^

🔥 글쓰기 +60(x4배) / 글추천 받음+6 (x2배) / 댓글 +4(x2배)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