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중국 광저우 베이징루와 웬징루 - 여행의 시작도 끝도 양꼬치

profile
로건
🚨주의사항 ⚠️게시판 규정 미준수 시 울프캐시 차감 및 회원강등 
체크사항 1 여행/업체 사진을 7장 이상 사용함 
체크사항 2 본문 내용이 충분합니다. 
여행국가 중국 

일전에 중국 광저우에 대한 여행기를 올렸는데,

양꼬치에는 진심이어서, 정말 맛있게 먹었던 양꼬치 집과

먹방여행에 대해 추가로 올려 본다.

 

이런 저런 여행기록이 많이 있어서

을코에도 소개 하고 있는데,

 

존댓말로 써놓은 기록이니 양해(?) 바라며..

 

title_image


양꼬치를 언제 처움 먹어봤는지 기억이
가물가물...

 

양고기는 대학때 뭔지모르고 먹어봤지만,
양꼬치는 건대앞 양꼬치 골목이 처음인듯...

 

암튼, 양꼬치를 무진장 좋아하는 저는,
중국출장 때면, 말도 안통하는 현지인들에게
물어봐서라도, 찾아다니곤 합니다.

 

지난 번 광저주 출장때, 베이징루에 갔다가,
엄청나게 긴 줄을 보고, "저긴 맛집이다"란 걸
느낌같은 느낌으로 간파하고 줄을 서서 먹었습니다.

 

20180515_182902.jpg

20180515_183040.jpg

그림1.png

 

15분 정도 줄을 서서 간신히 두개 구입.

아...10개 정도는 기본으로 먹어줘야하는데...

 

아쉬움을 달래며, 베이징루의 먹거리들을
하나하나 먹어보며, 걸신들린 사람처럼
쳐묵쳐묵하며 해질 때까지 돌아다녔습니다.

 

그림2.png

대왕 소세지 꼬치와 취두부..

20180515_184509.jpg
응...? 취두부...먹을만 한데...

그림3.png
응...? 두리안... 먹을만 한데...

그리곤, 광저우의 한인타운이라 불리는
웬징루로 갔습니다. 왜? 양꼬치 먹으러요.

그림4.png

20180518_210716.jpg

20180518_212501.jpg

20180518_211923.jpg

6월의 광저우는 시원한 맥주를 물처럼 느끼게합니다.
맥주로 갈증을 달랬으니, 본격적인 중국 술로...

20180518_214514.jpg

20180518_222047.jpg

20180518_222040.jpg

올클리어 후, 중국식 냉면으로 빵빵한 배를 완성!

자... 상상을 해봅시다.

 

향신료 뿌린 양꼬치,
취두부와 두리안,
쯔란 범벅인 양꼬치..

트림을 하면.... 어후....


죄송합니다. 상상취소 입니다. ㅠ ㅠ

 

 광저우에 갔을때 베이징루와 웬징루의
그 양꼬치가 그리워 올립니다.

중국이든, 한국이든, 양꼬치는 쵝오!!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0
🔥 글쓰기 +60(x3배) / 댓글 +4(x2배) / 글추천 받음+6(x2배)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