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야생 악어를 구해주고 치료해준 결과.jpg

profile
도르마무
주의사항 ⚠️본인이 직접 작성한 글입니다 

[스압] 야생악어를 구해줘서 치료해줬더니....

 

[스압] 야생악어를 구해줘서 치료해줬더니....

 

 

1989년 코스타리카 어부인 치토는
총에 맞아 다 죽어가던 3미터는 되는 악어를 발견함.

피도 많이 흘리고 힘도 없이 죽어가던 악어를
여러 사람들과 끌어올려 치료해줬고

본인의 집에서 악어를 돌봐줌

6달이 넘게 치료받고 집에서 먹이도 주고 이러자
이 악어는 다 몸도 낫지만

이젠 자연으로 돌아가라고 문열어줘도
밖에 좀 있다가 집으로 들어오거나
치토 곁에서 애교(?)를 부렸다고 함.

 

 

 

 

 

[스압] 야생악어를 구해줘서 치료해줬더니....

 

[스압] 야생악어를 구해줘서 치료해줬더니....

 

 

어린 악어도 아닌
당시 이미 30살 이상 어른 악어임에도
이 악어는 치토에게 먼저 다가와
놀자고 애교(?)를 부림.

 

 

 

 

[스압] 야생악어를 구해줘서 치료해줬더니....

 

 

그래서 20년 넘도록 같이 살게 됨.


그동안 이 악어에게 포초라는 이름도 지어주고
사람들 앞에서 같이 놀기도 하며
유명세를 타게 됨.

포초는 그동안 사람 누구도 물지도
꼬리로 쳐 다치게 한 적도 없었음.

배고프면 입만 벌리고 배고프다는 걸 어필했을뿐,
같이 놀고 장난도 치며 명물이 됨.

치토는 덕분에 살아 생전 TV에 나와
악어랑 쇼도 하고 노래도 부르며
토초 생일(처음 만난 날)을 축하하는 잔치도 함.

애교는 치토에게만 주로 했지만
다른 사람이 만지거나 하는 건 화내지 않고
가만히 받아줘서 해외 관광객도 많이 와
작은 시골 마을에서 아주 스타가 되어버림.

장난치듯이 발로 툭 밀긴 하지만 저건 애교

심지어 죽은 척해주면서
같이 장난도 쳐주기도 하고;;;


악어 연구하는 학자들도 이런 자연 개체가 있다니??
엄청 놀라워함.

악어를 알에서 태어날 때부터 키우다가
악어에게 물려죽은 사람도 있다보니...

 

 

 

[스압] 야생악어를 구해줘서 치료해줬더니....

 

 

그렇게 22년동안 둘은 친구처럼 지냄.


그리고 2011년 10월 12일

포초는 갑자기 움직이지 않게 되었음.


심장이 멈춤.
추정나이는 약 50~60대 나이..
악어 평균 수명으로서는
괘 오래 살았던 나이라고...
즉 자연사.

죽기 얼마전에 힘도 없지만
여전히 치토에게 애교 맞장구도 쳤다고....

 

 

 

 

[스압] 야생악어를 구해줘서 치료해줬더니....

 

[스압] 야생악어를 구해줘서 치료해줬더니....

 

 

마을 사람들이 대부분 참여할 정도로
성대한 장례식이 열렸고 여기서 슬퍼하는 치토

 

 

 

 

[스압] 야생악어를 구해줘서 치료해줬더니....

 

 

2021년이면 포초가 떠난지
10년이 된 셈인데 찾아온 방송 기자 인터뷰에서

그는 당연히 포초를 영원히 잊을 수 없다며,
내가 저 세상에 가면
녀석은 날 마중나올 거라고 덤덤하게 말함.

+

참고로 자연 유산이라고 코스타리카 정부에서
부담하여 박물관에 박제한 채로 있다고 함.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1
  • 불콩
    2022.04.29

    악어와 사람이 공존하는 가슴이 뭉클한 사연이다

    무시무시한 악어도 살려준 은혜를 잊지 않고 22년동안 친구처럼 지냈다니...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