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단독] 밴드 잔나비 윤결, 여성 폭행 입건

profile
벤치만20년

 

image.png.jpg


밴드 잔나비의 드러머 윤결 씨가 지난 21일 새벽 술자리에서 여성을 폭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서울 강남경찰서는 24일 폭행 혐의로 윤 씨를 조사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윤 씨는 지난 20일부터 다음날인 21일까지 강남구 압구정동의 주점에서 열린 지인의 결혼식 피로연에서 여성을 폭행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당시 술에 취한 윤 씨는 술자리에 있던 여성에게 말을 걸었고, 이를 받아주지 않자 여성의 뒤통수를 수차례 때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당시 함께 있었던 목격자에 따르면 윤 씨는 주점에 있던 물건을 던지는 등 소란을 피우기도 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피해 여성으로부터 "머리를 수차례 맞았다"는 취지의 진술을 확보하고, 조만간 윤 씨를 불러 조사할 계획입니다.

윤 씨는 올해 7월 사회복무요원 복무를 마치고 잔나비 밴드에 복귀했습니다.

밴드 잔나비 소속사 측은 "윤 씨는 사회복무요원 복무 전 이미 계약이 해지됐고, 현재 객원 멤버로 참여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윤 씨에게 해당 사건을 전해들었지만, 보도된 내용과는 달라 많이 당혹스럽다"고 밝혔습니다.

다만 "이전부터 멤버 전원에게 불미스러운 일이 없도록 수차례 경고했지만, 이런 일이 발생하여 실망감을 감출 수 없다"며 유감을 표했습니다.


 

얘네는 뭐좀 할라치면 자꾸 뭔 소식이 나오네

걍 보컬 혼자 악기 다 두둘기고 하는게 낫겠는데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1
  • 발롱블랑
    2021.11.25

    잔나비는 진짜 좀 아쉬운 가수중에 하나임..크게 뜰수 있는데 꼭 뭐가 터져서 이렇게 되네ㅠㅠ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