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마윈 억류 루머에 알리바바 장중 9%대 급락…해프닝으로 밝혀져

profile
울심마
게시판 운영규정 해당 사항을 확인했습니다. 

image.png.jpg

 


CCTV, 항저우에서 마씨 인물 억류 보도
홍콩증시, 알리바바 주가 곤두박질
이름 세글자로 알려진 후 낙폭 회복중

 

 

항저우 당국이 알리바바 창업자인 마윈을 억류했다는 루머가 퍼지면서 홍콩 증시에서 알리바바 주가가 장 중 9% 이상 하락하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3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중국 관영 중앙(CC)TV가 이날 항저우 당국에서 마씨 성의 인물을 억제 조치했다는 보도 이후 홍콩 증시에서 알리바바의 주가가 장중 9.4% 하락한 92.5 홍콩달러까지 추락했다.

CCTV는 공안국의 말을 인용해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인물이 국가권력 전복 및 기타 국가 안보를 위협하는 활동을 선동한 혐의로 기소돼 지난달 25일 이른바 '강제 조치'를 받았다고 전했다.

 

보도 이후 중국 당국이 알리바바를 상대로 제재를 이어온 것이 부각되면서 해당 인물이 알리바바의 공동 창업자인 마윈이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됐다.

 

 

 

 

개인적인 생각으로 해프닝이 해프닝이 아닐수도.. 진짜 일 수도 있을거 같습니다만.. 

그렇다면 주가가 얼마나 더 빠질지..

 

마윈은 지난 2020년 10월 상하이 와이탄에서 열린 금융 서밋에서 당국을 비판한 이후 앤트그룹의 상장이 무산되는 등 지속적인 탄압을 받아왔다.

알리바바와 앤트그룹의 본사가 항저우에 있는 만큼 이번 해프닝의 당사자가 마윈으로 지목되긴 했으나 이후 피고인의 이름이 세글자로 알려지면서 마윈이 아니라는 것이 확인됐다.

 

주가는 이 같은 사실이 밝혀지면서 즉시 반등하기 시작했다. 이날 11시 기준 알리바바의 주가는 100.1 홍콩달러를 회복하며 낙폭을 1%대로 줄였다.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3
  • 보소
    2022.05.03

    이거 해프닝이 맞을지..

  • 닌자
    2022.05.03

    이런일이 한두번이 아니지.

    중국에서 사업하기가 너무 어려워~

  • Madlee
    2022.05.03

    눈치가 너무 빠른 사람들때문에 중국에서 놔준듯 ㅋㅋ

     

    아님 벌써 복제품으로 나와있을지도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