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가입

로그인

이메일 주소
비밀번호
ID/PW 찾기
아직 회원이 아니신가요? 회원가입 하기

허경환 허닭 팔고 수백억원 이익 볼 듯

profile
도르마무

cats.jpg 허경환 허닭 팔고 수백억원 이익 볼 듯

4일 투자은행(IB)업계에 따르면 프레시지는 지난주 테이스티나인, 허닭 경영권을 포함한 최대주주 지분 일부를 인수하는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했다.

이번주 중에는 잔여지분을 프레시지 주식과 교환할 예정이다. 교환 비율은 프레시지 1 대 테이스티나인 0.6, 허닭은 0.4 수준으로 알려졌다.

두 회사가 인정받은 합산 기업가치는 2000억원 규모다. 테이스티나인의 최대주주는 2020년 말 기준 45.24%를 보유한 홍주열 대표와 특수관계인이고,

허닭의 최대주주는 김주형(41.5%)·허경환(29.3%) 공동 대표다. 프레시지는 두 회사의 다른 투자자의 지분도 인수하거나 주식 교환을 하기 위해 협상을 진행하고 있다.

이번 딜을 주도한 것은 작년 10월 프레시지를 인수한 사모펀드 앵커애쿼티파트너스(앵커PE)다. 앵커PE는 프레시지 경영권을 인수해 지분 50% 이상을 보유한 최대주주에 오른 다음달 건강·특수식 전문몰 닥터키친을 사들였다.

이 인수합병(M&A)으로 프레시지는 가정간편식에 집중된 사업구조를 건강기능식품으로 다각화 했다.

 

 

 

 

테이스티나인 + 허닭 합산 기업가치 2000억원

허닭 허경환 지분 29.3%

경영권 프리미엄까지 더하면 일단 돈방석 예약

작성자의 다른 글
댓글
1
댓글 쓰기
권한이 없습니다.
 검색